영성과 기도는 예수살기를 실천하기 위한 고백과 기도를 나누는 게시판입니다. 회원 여러분께서 함께 나누고 싶은 기도와 묵상, 시와 산문 등을 올려 주시기 바랍니다.

 

<사랑의 기도 모음> J. 갈로의 '사랑의 기도' 외

+ 사랑의 기도

연약함이 아닌 온유함
격한 내적 감정을 지배하는
사랑의 힘을 가르쳐 주십시오.

스스로 삼갈 줄 알고
이웃을 마음으로부터 받아들이고
자유를 존중하는 법을 가르쳐 주십시오.

이웃의 작은 필요와 바람을 알아 채워주는
섬세함을 배우게 해주십시오.
(J. 갈로·신부)


+ 이렇게 사랑하게 하소서

눈이 예쁜 것보다는
눈빛이 빛나는 것을 보게 하시고

코가 예쁜 것보다는
편안한 숨소리를 느끼게 하시고
  
입이 예쁜 것보다는
자연스런 미소를 아름답게 느끼게 하시고

손이 예쁜 것보다는
배려하는 손길을 느끼게 하소서

이로써 사랑하게 하소서
그 사랑 빛나게 하소서,
(작자 미상)


+ 주님, 사랑의 불을 놓으소서

주님,
사랑의 불을 놓으소서
불의로 혼탁해진 세상에
당신 사랑의 불이 활활 타오르게 하소서
가난한 이들을 돌아보지 못한 부유한 마음,
불의를 보고도 외면해 버린 차가운 마음,
권력의 이기심 앞에 눈감아 버린 비겁한 마음에
당신 사랑의 불길을 지펴 주소서
사랑과 사랑 아닌 것이 갈라진다 할지라도
정의와 정의 아닌 것이 나뉜다 할지라도
그것이 세상과 저희를 깨끗하게 하기 위한
또 하나의 세례라면
주님, 다시 한 번 사랑의 불을 내리소서.
(작자 미상)


+ 이 세계를 사랑하소서.

주여 저를 통해
이 세계를 사랑하소서.

이 세상의 깨어진 사람들을,
주여 당신은 죽음으로써
사랑하셨나이다.

오, 저를 다시 사랑하소서

주여,
사람들은 절망 속에 있나이다.

오, 제가 알고 보살피게 하소서
사람들이 제 인생을 볼 때
그들이 당신도 보게 하소서

오, 저를 통해
이 세계를 사랑하소서.
(윌 하프톤)


+ 사랑의 기도

그대에게 좋은 친구가 있기를
또한 그대가 그대 자신에게 좋은 친구가 될 수 있기를
위대한 사랑과 따뜻함 그리고 느낌과 용서가 있는
그대 영혼 속 장소로 여행할 수 있게 되기를
그 여행길이 그대를 변화시키게 되기를
그것이 그대 안에 있는
부정적이고 차갑고 냉정한 것을 바꿀 수 있게 되기를.

진정한 열정과 친밀감과 일체감이 있는 곳으로
그대가 여행하게 되기를
그대가 친구들을 소중하게 여기게 되기를
그들을 선한 마음으로 대하고
그들을 위해 그곳에 머물게 되기를
그대의 여행에 필요한 모든 도전과 축복,
진실과 빛을 그들이 가져다주기를

그대가 결코 홀로 고립되지 않기를
언제까지나
영혼의 동반자들과 함께
편안한 집에 머물게 되기를....
(존 오도나휴·아일랜드 시인이며 철학자, 1956-2008)


+ 사랑의 기도

한 사람 한 사람을 마음에 품으시는 하느님

주님,
당신은 사랑으로 모든 이를 기억하시며
아무도 멀리하지 않으십니다.

주님,
제가 누군가를 아무렇게나 대하고
소외시키지 않도록 도와주십시오.

불행한 이와 가난한 이는 당신의 총애를 받고
연약한 이는 당신의 보호를 받습니다.
사랑과 도움이 필요한 사람들에게 기꺼이
다가가도록 인도해주십시오.

이 세상에 쓸모 없는 존재란 없습니다.
설령 우리 눈에는 별 볼일 없이 보이더라도
그도 나와 마찬가지로 당신의 사랑 받는
자녀임을 잊지 않게 하소서.

주님,
당신은 당신을 배반한 자도
거역한 자도 결코 외면하지 않으셨고
그들에 대한 자비를 거두신 일도 없으십니다.
귀찮다고 사람을 피하지 말게 하시고
짜증스럽게 만드는 사람일지라도
인내와 선의로 대할 수 있게 도와주십시오.

주님,
당신은 한 사람 한 사람에게
꼭 필요하고 가장 좋은 은혜를
베푸신다는 것을 믿습니다.

제 마음을 열어 당신처럼
누구든 예외 없이 받아들이고
섬기며 살아가게 해주십시오.
(작자 미상)


+ 봄날, 사랑의 기도

봄이 오기 전에는 그렇게도 봄을 기다렸으나
정작 봄이 와도 저는 봄을 맞지 못했습니다
이 봄날이 다 가기 전에 당신을 사랑하게 해 주소서

한 사람이 한 사람을 사랑하는 일로 해서
이 세상 전체가 따뜻해질 수 있도록 도와주소서.

이 봄날이 다 가기 전에
갓 태어난 아기가 응아, 하는 울음소리로
엄마에게 신호를 보내듯
내 입 밖으로 나오는 사랑해요, 라는 말이
당신에게 닿게 하소서.

이 봄날이 다 가기 전에
남의 허물을 함부로 가리키던 손가락과
남의 멱살을 무턱대고 잡던 손바닥을 부끄럽게 하소서

남을 위해 한번도 열려본 적이 없는 지갑과
끼니때마다 흘러 넘쳐 버리던 밥이며 국물과
그리고 인간에 대한 모든
무례와 무지와 무관심을 부끄럽게 하소서

자신 있게 말할 수 있게 하소서
큰 것보다도 작은 것이 좋다고,
많은 것보다도 적은 것이 좋다고,
높은 것보다도 낮은 것이 좋다고,
빠른 것보다도 느린 것이 좋다고.

이 봄날이 다 가기 전에
그것들을 아끼고 쓰다듬을 수 있는 손길을 주소서
장미의 화려한 빛깔 대신에
제비꽃의 소담한 빛깔에 취하게 하소서
백합의 강렬한 향기 대신에
진달래의 향기 없는 향기에 취하게 하소서

떨림과 설렘과 감격을 잊어버린 말라비틀어진
나뭇가지 같은 몸에도 물이 차 오르게 하소서

꽃이 피게 하소서. 그리하여 이 봄날이 다 가기 전에
얼음장을 뚫고 바다에 당도한
저 푸른 강물과 같이 당신에게 닿게 하소서.
(안도현·시인, 1961-)  


+ 사랑하게 하소서

손 내밀면 잡힐 것 같은
투명한 하늘처럼
모두를 사랑하게 하소서
가난과 폭력으로 힘없이 죽어 가는
소외된 모든 이를
사랑하게 하소서  

모두가
가슴 따뜻한 모습으로
눈빛 하나만으로도 아름답게
사랑하게 하소서

빛을 만드신 빛
사랑을 만드신 사랑
생명을 만드신 생명이신
당신을 알고
당신을 깨닫고
당신 안에
하나되게 하소서
(김진학·시인, 경북 영천 출생)


+ 사랑하는 마음이 되어

아침 동편 창을 열고
당신의 밝음을 맞아들임은
오늘 하루도 사랑하는 마음이 되고픔입니다

눈에 보이는 현실이 어려워도
불평 아닌 감사하는 마음이게 하소서
생각보다 잘 되지 않더라도
실망보다는 용기를 주소서

교만한 마음으로 실패하지 않게 하시고
거만한 행동으로 상처주지 않게 하셔서
모두에게 겸손하고 온유한 자세로
오늘을 소중하게 지내게 하소서

언제나 기도로 시작하게 하셔서
믿음으로 넉넉히 이기게 하시고
나를 당신의 도구로 사용하셔서
당신을 향한 작은 이정표라도 되게 하소서

당신이 내게 주신 큰 은혜를
하나하나 같이 나눌 수 있도록
오늘 하루도 사랑하는 마음이 되어 살게 하소서
(오광수·시인, 1953-)


+ 사랑을 위하여 기도하게 하소서

우리의 삶이 분주하고 여유가 없을지라도
사랑을 위하여 기도하게 하소서
자신의 일에 취하여 자기 이익만을 추구하거나
세상이란 벽에 자신을 걸어놓고
불안에 빠져 있지 않게 하소서

수많은 일들로 마음에 여유가 없을 때에도
사랑을 위하여 기도하게 하소서
시간을 내어 대화를 나누고
서로의 마음을 나누며 멀어졌던 발길을
한 걸음씩 더 다가가게 하소서
막연한 이해를 바라기보다 함께하는 시간을 통하여
건강한 사랑을 만들게 하소서

서로에 대하여 무관심과 소외가
얼마나 마음을 슬프게 하고
아프게 하는지 알게 하소서
삶에 일어나는 갖가지 일들을
함께 나누는 시간을 통하여 서로가 서로에게
필요한 존재임을 더 깊이 깨닫게 하소서

사랑하는 사람이 서로 마음을 같이하지 못하면
모든 것을 다 갖추어도 절망이 보이니
서로의 만남을 감사하게 하소서
삶의 세세한 이야기까지 주고받으므로
서로가 믿고 신뢰하며 살아감의 중요함을 알게 하소서
사랑하는 사람들이 함께할 수 있는
시간이 늘 준비되어 있지 않으니
서로가 관심을 갖고 사랑의 통로를 만들게 하소서

우리가 서로 사랑으로 늘 건강하게 하소서
우리가 서로 사랑으로 늘 행복하게 하소서
우리의 사랑이 힘있고 아름답게 피게 하소서
(용혜원·목사 시인, 1952-)

* 엮은이: 정연복 / 한국기독교연구소 편집위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사랑의 기도 모음> J. 갈로의 '사랑의 기도' 외 [레벨:29]예수사랑 2012-03-02 8888
7295 <봄맞이 시 모음> 이오덕의 '봄아, 오너라' 외 [레벨:29]예수사랑 2012-02-29 7768
7294 <하나님과 대화하는 시 모음> 나태주의 '너무 그러지 마시어요' 외 [레벨:29]예수사랑 2012-02-29 8043
7293 친척을 위한 기도 [레벨:29]예수사랑 2012-02-29 7205
7292 더 깊이 내려가기 위한 기도 - 조이스 럽 수녀 [레벨:29]예수사랑 2012-02-29 7011
7291 말없는 기도 - 마사 스넬 니컬슨 [레벨:29]예수사랑 2012-02-29 6996
7290 평화를 주소서 - 성 치릴로 [레벨:29]예수사랑 2012-02-29 6903
7289 사랑이신 주님께 올리는 기도 - 봄 햇살 같은 축복을 청하며 /이재희 [레벨:29]예수사랑 2012-02-29 6709
7288 지금 이 순간을 위한 기도 - 권대웅 [레벨:29]예수사랑 2012-02-29 6731
7287 농민을 위한 기도 - 작자 미상 [레벨:29]예수사랑 2012-02-29 6246
7286 두 가지만 주소서 - 박노해 [레벨:29]예수사랑 2012-02-29 6249
7285 행복한 여정을 위한 기도 - 성 그레고리오 [레벨:29]예수사랑 2012-02-29 6086
7284 소유가 아닌 빈 마음으로 [레벨:29]예수사랑 2012-02-29 6368
7283 주님 앞에서 - 김현옥 수녀 [레벨:29]예수사랑 2012-02-29 5940
7282 이런 모습으로 살게 하소서 - 박현수 [레벨:29]예수사랑 2012-02-29 6500